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원컴포텍, 자금조달 완료…"바이오사업 속도"

최종수정 2021.03.02 11:19 기사입력 2021.03.02 11:1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이원컴포텍 은 최대주주인 프로페이스사이언시스(Prophase Sciences)가 지난달 26일 제 3회차 전환사채 85억원과 지난 23일 제3자 배정 유상증자로 175억원을 납입하는 등 총 260억원의 자금을 조달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유상증자를 통해 프로페이스사이언시스는 주식 240만6159주를 배정 받아 총 470만6159주(22.40%)를 보유하게 됐다. 향후 제3회차 전환 사채가 주식으로 전환될 경우 103만3686주를 추가 배정 받아 총 주식수 573만9845주(26.45%)를 보유하게 된다.

최대주주 프로페이스사이언시스는 이원컴포텍의 바이오사업에 전망을 밝게 평가하고 있다. 이원컴포텍은 지난 8일 면역항암제 신약개발업체인 미국의 메타비전의 지분 49%를 181억원에 인수해 본격적으로 바이오 사업에 진출한 바 있다.


메타비전은 미국 FDA 임상승인자문위원회 위원장을 역임한 스캇월드만 교수팀이 임상 중인 GCC 관련 CAR-NK, 리나클로타이드(Linaclotide), 돌카나카이드(Dolcanatide) 등과 이원컴포텍이 투자한 바이오 업체인 이노베이션의 면역관문억제제 동반진단키트의 파이프라인과 동반진단키트 판권을 보유하고 있다.


CAR-NK는 최근 차세대 항암제로 주목받고 있는 세포치료제다. 인체에서 세포를 빼내 조작한 후 환자 몸에 다시 주입하는 신개념 치료제다. 스캇월드만 교수팀은 이 분야에서 경쟁사에 비해 연구개발이 앞서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CAR-NK는 시장 가치만 수조원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메타비전은 향후 GCC관련 CAR-T와 Vaccine(Viral Gene)의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는 리미나투스와 합병을 통해 나스닥에 진출할 계획이다. 스캇월드만 교수팀은 올해 3월 말까지 메타비전과 리미나투스의 합병 및 Pre-IPO를 마무리하고 2021년 3분기에 메타비전을 나스닥에 상장하기 위해 레이몬드제임스(Raymond James) 및 제이피모건(J.P. Morgan)과 긴밀히 협의 중에 있다.


이원컴포텍은 메타비전이 나스닥에 합병 상장될 경우 지분을 약 25% 확보함으로써 최대 수혜를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그 가치는 최소 조 단위로 파악되며 프로페이스사이언시스가 전환사채 및 유상증자를 납입해 이원컴포텍의 경영권을 강화한 계기라는 설명이다.


이원컴포텍 관계자는 “앞으로 CAR-NK와 리나클로타이드, 돌카나타이드의 전 세계 판권을 확보할 예정이다”며 “이를 바탕으로 진정한 바이오 기업으로 거듭날 계획이다”고 말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조영남 "윤여정과 이혼 후회…바람피운 내 탓" 조영남 "윤여정과 이혼 후회…바람피운 내 탓"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