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종합]"먹고 싶은 음식 못 먹는 서러움 잘 알아"…누리꾼 감동시킨 '편의점 여고생 천사'

최종수정 2021.03.02 13:27 기사입력 2021.03.02 13:00

댓글쓰기

자료사진. 편의점 내부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자료사진. 편의점 내부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초영 기자] 하남의 한 편의점에서 어린아이에게 따뜻함을 베푼 여학생의 사연이 공개되며 누리꾼들을 감동시켰다.


지난달 28일 페이스북에는 "글 하나 올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로 시작하는 A씨의 글이 게재됐다. 자신을 경기도 하남시에서 살고 있다고 밝힌 글쓴이 A씨는 '두 아들의 어머니'라고 자신을 소개한 뒤 "남편과 사별하고 작은아이가 가난하다는 이유로 따돌림을 당해 남편 고향인 하남으로 두 달 전 이사를 왔다"며 "빚더미를 떠안아 하루를 벌어 하루를 살고 있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지난달 28일 페이스북 페이지 '하남대신말씀해드려요'에 올라온 글. 사진=페이스북 캡처

지난달 28일 페이스북 페이지 '하남대신말씀해드려요'에 올라온 글. 사진=페이스북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A씨는 "오늘 신장1동 주민센터 내려가는 씨유 편의점에서 저희 작은아들 먹을 것을 사주신 여학생분 찾는다"고 알리며 "오늘 작은아들이 편의점에서 컵밥과 참치캔 등 먹을 것을 여러 개 샀는데 잔액이 부족했고, 물건을 빼도 빼도 돈이 부족했다. 그런데 여학생분이 대신 계산을 해주신다며 햇반 여러 개와 참치캔 여러 개, 즉석 카레, 짜장, 과자 등 추가 결제를 해주신 것 같은데 퇴근하고 보니 양이 많아 대략 5만원 넘는 금액인 것 같다"고 설명했다.


여학생은 선행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A씨는 "(그 여학생이 우리 아들과) 매주 토요일 1시마다 편의점에서 만나기로 하고 먹고 싶은 것을 적어오라고 했단다"고 전하며 "제가 들은 이야기는 이거뿐이라 그 여학생을 찾을 수 있을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그는 "그저 감사하다는 말씀과 월급이 나오면 돈을 갚고 싶어 연락을 드린다. 꼭 본인 연락 기다리겠다. 정말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해당 글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퍼졌고, 일부 누리꾼은 "A씨 가족을 돕고 싶다" 등의 댓글을 달았다.


사연 속 주인공으로 추정되는 여학생이 해당 글에 남긴 댓글. 사진=페이스북

사연 속 주인공으로 추정되는 여학생이 해당 글에 남긴 댓글. 사진=페이스북

썝蹂몃낫湲 븘씠肄


해당 글이 화제가 되자, 사연 속 주인공으로 추정되는 여학생이 등장했다.


여학생은 "사실 그 나이대에 먹고 싶은 음식 못 먹는 것에 대한 서러움을 잘 알기도 하고 동생 같았기에 계산해드린 것"이라고 운을 떼며 "혹시 어머님이나 아가가 제가 한 행동이 동정심으로 느껴져 상처가 될까 봐 아까부터 걱정을 많이 했다"고 밝혔다.


이어 "너무 예쁜 아가인데 눈치를 너무 많이 봐서 제 마음대로 아가가 쉽게 해 먹을 수 있는 것과 과자 등등을 고른 건데 감사하다고 해주시니 제가 더 감사드린다"며 "결제 금액은 안 주셔도 되고 괜찮으시다면 토요일 1시 그 편의점으로 아가 보내주시면 이웃 주민으로서 챙겨드릴 수 있는 부분은 챙겨 드릴 테니 메시지 주시면 제 번호 드리겠다"고 전하며 누리꾼들을 훈훈하게 했다.


여학생은 또 "하남에서는 어머님과 아들분들이 상처받는 일이 없으시기를 바란다"며 "꼭 메시지 달라"고 마무리 지었다.


이러한 소식이 알려지자 누리꾼들은 "천사는 이런 여학생을 두고 하는 말" "이런 일이 선한 전파력을 가져서 따뜻한 사회가 되길 기원한다" "두 아이 키우느라 열심히 사는 어머님과 나보다 어려운 이웃에 눈 감지 않고 따뜻한 마음 나눠준 분 모두 우리 이웃들이다. 두 분 모두 축복이 있으시길 바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초영 인턴기자 choyou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