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행안부?국토부?지자체, ‘혁신도시 어린이·가족 특화시설 조성’ 협약

최종수정 2021.02.25 13:57 기사입력 2021.02.25 13:57

댓글쓰기

10개 지자체 업무협약 참여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행정안전부가 국토교통부, 10개 지자체와 업무협약을 맺고 ‘혁신도시 어린이·가족 특화시설 조성’에 함께한다고 25일 밝혔다.


전국에는 11개 지자체에 10개 혁신도시가 조성돼 있으며 지난해 어린이 종합커뮤니티 공간조성을 마친 울산을 제외한 부산, 대구, 광주ㆍ전남, 울산, 강원, 충북, 전북, 경북, 경남, 제주 등 10개 지자체가 이번 업무협약에 참여한다.

혁신도시의 평균 연령은 33.5세로 우리나라 평균인 42.6세에 비해 젊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만 9세 이하 인구가 16.9%를 차지해 전국 평균 7.7%의 2배가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가족과 어린이 관련 시설의 확충이 필요하다는 의견이 제기되어 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행안부와 국토부, 각 지자체는 ‘사업추진협의체’를 구성하여 사전 행정절차 등을 지원하고 사업부지 확보, 차질 없는 예산집행, 공간운영 내실화를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행안부는 ’지역사회 활성화 기반조성 사업‘을 통해 혁신도시의 특성과 이주가족의 수요를 최대한 반영해 ’어린이·가족 특화시설‘이 각 혁신도시의 실정에 맞게 조성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국토부는 SOC 건설 노하우를 제공할 예정이며 각 지자체는 주민참여를 적극 유도하고 주민이 직접 공간 구축과 운영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기로 합의한다.

이재영 차관은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어린이가 행복한 도시를 만드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번 협약으로 중앙과 지방이 힘을 합쳐 국가균형발전을 실현하는 것을 넘어 우리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키우는 도시를 만드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추태 "택시기사 잘생겨서"…허벅지에 얼굴 파묻고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