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엠모바일, 갤S21 자급제 공략… 주력 요금제 가입자 전월比 3배↑

최종수정 2021.01.26 09:17 기사입력 2021.01.26 09:17

댓글쓰기

KT엠모바일, 갤S21 자급제 공략… 주력 요금제 가입자 전월比 3배↑

[아시아경제 구은모 기자] KT엠모바일의 주력 요금제 일 평균 가입자가 지난해 12월과 비교해 3배 이상 늘었다. ‘갤럭시 S21’ 출시 이후 자급제 단말 고객 확보를 위한 요금 정책과 프로모션의 성과로 풀이된다.


KT엠모바일은 올해 무제한 요금제인 ‘모두다 맘껏 11GB+’(11GB+일 2GB+3Mbps/3만2980원)의 일 평균 가입자가 지난해 12월 대비 약 3.2배 늘었다고 26일 밝혔다. 같은 기간 월 2만원대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 ‘데이터 맘껏 15GB+/100분’(15GB+3Mbps/2만5300원)도 일 평균 가입자가 약 2.3배 상승했다. 두 요금제 모두 ‘데이득(데이터+이득) 프로모션’ 적용 상품으로 매월 각각 100GB와 50GB 추가 데이터를 증정한다.

더불어 갤럭시 S21 자급제 고객에게 최대 2년간 단말기 파손 보험을 지원한다. 갤럭시 S21 자급제 단말을 구매한 후 KT엠모바일 주력 요금제 ▲구글 플레이 100GB+(월 3만9700원) ▲모두다 맘껏 100GB+/게임박스(월 3만9700원) ▲구글 플레이 11GB+(월 3만2980원) 등 총 6종에 가입하면 2년 동안 월 2800원 상당의 파손 보험을 무료로 지원한다.


또한 월 통신비 1만원 이상 요금제에 가입한 갤럭시 S21 자급제 고객에게도 3개월간 보험료를 지원한다. 이번 단말기 파손 보험 프로모션은 선착순 2000명에 한해 진행되며 작년 출시된 아이폰12 자급제 고객들에게도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KT엠모바일은 고성능 스마트폰으로 모바일 콘텐츠를 즐기는 젊은 고객들을 위해 모바일 플랫폼 결합 요금제도 선보였다. 지난 18일 구글 플레이 기프트코드 10% 결제 할인을 제공하는 ‘구글 플레이 요금제’를 출시한 이후 업계 최초로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와 결합한 요금제를 출시해 소비자 선택권을 넓혔다.

‘모두다 맘껏 100GB+/게임박스’ 요금제는 월 3만9700원에 LTE 데이터 100GB와 ‘게임박스’ 서비스 기본 이용권(월 9900원)을 가입 기간 내내 제공한다. ‘게임박스’는 KT의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로 가입자는 기기 성능이나 플랫폼 제한 없이 100여 종의 게임을 자유롭게 즐길 수 있다.


해당 요금제는 기본 데이터 소진 이후 최대 5Mbps 속도의 무제한 데이터를 제공한다. 이는 KT엠모바일이 보유한 LTE 무제한 요금제의 데이터 소진 후 제한 속도 중 가장 빠른 속도다.


전승배 KT엠모바일 사업운영본부장은 “아이폰12를 기점으로 알뜰폰에 대한 자급제 고객들의 관심이 증가했음을 체감하고 있다”며 “단말 보험, 월 100GB 이상 추가 데이터 제공 프로모션, 모바일 플랫폼 제휴 요금제 등을 통해 자급제 고객에게 최상의 서비스 이용 경험을 선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KT엠모바일은 갤럭시 S21과 호환해 사용할 수 있는 사은품 증정 이벤트도 운영 중이다. 매월 데이터 15GB 이상 제공하는 요금제에 가입한 고객 선착순 1000명에게는 갤럭시 정품 충전기를 증정한다. 또한 갤럭시 S21 자급제 프로모션 참가자 중 추첨을 통해 ▲갤럭시 워치3(10명) ▲갤럭시 버즈 프로(10명) ▲갤럭시 스마트 태그(50명)를 증정한다.




구은모 기자 gooeunm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