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전남서 코로나19 확진자 30명 발생

최종수정 2021.01.17 09:11 기사입력 2021.01.17 09:1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동우 기자] 17일 광주시에 따르면 전날 기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5명이다.


이 가운데 집단 감염으로 동일집단(코호트) 격리 중인 효정요양병원에서 8명, 중앙병원에서 2명 등 병원에서만 10명이 확진됐다.

효정요양병원 관련 확진자는 146명, 중앙병원 관련 확진자는 14명으로 늘었다. 나머지 신규 확진자 5명은 기존 확진자와 접촉한 n차 감염자 3명, 해외유입 1명, 감염 경로를 알 수 없는 1명 등이다.


전남에서도 전날 기준 모두 15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영암에서 9명, 강진 3명, 영광 1명, 화순 1명, 순천 1명 등이다. 영암과 강진 확진자들은 사찰을 매개로 발생했다. 지난 14일 첫 확진자를 포함해 관련 확진자는 모두 24명으로 늘었다.

순천 확진자는 경기도 안산 소재 병원에 방문했다가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조사됐다. 영광과 화순 확진자의 감염 경로는 밝혀지지 않았다.




이동우 기자 dwle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