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9월 분양 공동주택 단 165가구…규제發 시장위축

최종수정 2020.10.29 11:21 기사입력 2020.10.29 11:21

댓글쓰기

서울 9월 분양 공동주택 단 165가구…규제發 시장위축

[아시아경제 문제원 기자] 지난달 서울에서 분양된 아파트 등 공동주택은 165가구에 불과한 것으로 집계됐다.


29일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전국 주택건설 실적에 따르면 9월 서울의 공동주택 분양 물량은 전년 동월 1931가구 대비 91.5% 줄어든 165가구였다.

인천은 이 기간 분양된 아파트가 없었다. 수도권의 지난달 공동주택 분양 물량은 8895가구로, 전년(9754가구)에 비해 8.8% 줄어들었다. 정부의 잇따른 부동산 규제로 분양시장이 위축된 영향이다.


반면 지방의 공동주택 분양 물량은 1만6773가구로 1년 만에 42.6% 증가했다. 수도권은 줄었지만 지방에서 분양이 늘면서 전국 분양 물량도 19.3% 증가(2만5668가구)했다.


일반분양은 1만8979가구로 전년 대비 130.2% 늘었고 임대주택은 2582가구로 67.3% 감소했다.

전국의 9월 주택 인허가 물량은 3만5686가구로 전년 동월(3만1271가구) 대비 14.1% 증가했다. 수도권이 1만5972가구로 19.0% 감소했고 지방은 1만9714가구로 70.5% 증가했다. 서울은 5232가구로 96.6% 늘었다.


아파트가 2만5070가구로 3.8% 증가하는 사이 아파트 외 주택은 1만616가구로 49.0%나 늘었다.


9월 전국 주택 착공 물량은 4만5208가구로 전년 동월(2만471가구) 대비 87.8% 증가했다. 수도권은 1만8518가구로 62.1% 늘었고 지방은 2만6690가구로 111.1% 증가했다.


주택 준공 물량은 3만6999가구로 전년(4만3766가구) 대비 15.5% 줄었다. 수도권은 20.0% 감소해 1만7944가구, 지방은 10.7% 줄어든 1만9055가구다.




문제원 기자 nest263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