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를 사랑한 스파이' 유인나, 문정혁에 "태어나서 본 사람 중 가장 잘생겨"

최종수정 2020.10.22 02:02 기사입력 2020.10.22 02:02

댓글쓰기

사진=MBC 제공.

사진=MBC 제공.



[아시아경제 김봉주 기자] 배우 유인나가 문정혁의 외모를 칭찬했다.


21일 MBC 새 드라마 '나를 사랑한 스파이'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문정혁, 유인나, 임주환, 이재진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유인나가 문정혁에 대해 "태어나서 본 분 중에 가장 잘생겼다"고 칭찬했다. 이어 "항상 얼굴을 구경하는데, 의식하지 않고 그냥 얼굴을 내주시더라"고 밝혔다.


이에 문정혁은 "최근 '로코퀸 문정혁'이라고 기사가 난 게 있어서 SNS에 공유했는데 이번 작품을 통해서 유인나 씨와 로코퀸 자리를 놓고 다퉈야 할 것 같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이를 지켜보던 임주환은 유인나를 향해 "자꾸 등을 돌린다. 문정혁 씨 쪽으로 몸이 기우는 것 같다"고 질투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나를 사랑한 스파이'는 비밀 많은 두 남편과 첩보전에 휘말린 한 여자의 이야기를 담은 로맨틱 코미디다.


드라마에서 문정혁은 강아름(유인나)의 전 남편이자, 여행작가로 위장한 인터폴 비밀요원 전지훈 역을, 유인나는 알고 보니 스파이가 체질인 웨딩드레스 디자이너 강아름 역을, 임주환은 강아름의 현 남편이자, 외교공무원으로 위장한 산업스파이 데릭 현 역을 맡았다.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