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주병진 "사업 성공해 수백억 벌었지만 허탈…결혼시기 놓쳐"

최종수정 2020.09.24 17:45 기사입력 2020.09.24 17:45

댓글쓰기

사진=23일 방송된 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23일 방송된 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봉주 인턴기자] 방송인 주병진이 사업에 성공했지만, 결혼은 놓쳤다고 털어놨다.


주병진은 지난 23일 방송된 KBS2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에 출연했다.

남해 하우스를 방문한 주병진과 박원순은 "사업 성공으로 상장까지 시켜 주식으로 수백억을 벌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주병진은 "수백억을 벌어도 허탈하더라. 그걸로 행복한 건 한두 달뿐이었다"라고 털어놨다.


그는 "앞으로 무얼 위해 살아야 하나라는 생각을 했다. 돈이 있다고 행복한 것은 아니었다"고 말했다.

주병진은 "결국 이렇게 결혼도 못 하고 혼자 남았다"라며 "사업 욕심 때문에 때를 놓쳤다. 내 인생도 관리 못 하는 사람이 누군가를 행복하게 할 수 있을지 불안감이 생기고 자신이 없어졌다"라며 심정을 전했다.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