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 "비대면 방역 플랫폼으로 공공시설 안심 이용"

최종수정 2020.09.23 09:31 기사입력 2020.09.23 09:31

댓글쓰기

KT "비대면 방역 플랫폼으로 공공시설 안심 이용"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KT가 수원시와 5G 모바일에지컴퓨팅(MEC) 기반 공공 융·복합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23일 맺었다.


5G MEC은 초저지연을 극대화할 수 있는 기술이다. 데이터를 지연 없이 송수신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KT는 이번 MOU에 따라 수원시 공공시설에 5G의 빠른 속도와 초저지연을 바탕으로 인공지능(AI) 얼굴인식, 발열 스크리닝, 자동출입기록 관리 등 비대면 방역 플랫폼을 구축하게 됐다.

비대면 방역 플랫폼이 구축되면 관리자가 일일이 발열 스크리닝, 출입기록 등을 하지 않아도 자동으로 얼굴인식에 기반해 출입통제가 이뤄진다. KT는 지능형 에지 생활안전 서비스를 토대로 공공 부문을 대상으로 한 ‘공공 비대면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KT는 5G, MEC, AI 등 ICT 역량을 활용해 공공 비대면 플랫폼 및 솔루션 개발을 맡는다. 수원시는 KT가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도서관, 체육관, 유치원 등 공공시설 이용을 지원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KT는 네트워크 에지 통신국사에 별도의 5G MEC 인프라를 구축, 운영한다.


전홍범 KT AI/DX융합사업부문장(부사장)은 “수원시와 이번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공공 분야에 5G MEC 기반의 안전한 융복합 서비스를 제공하고 민간 영역에서도 비대면 방역 서비스를 더욱 확산시키겠다”며 “KT는 차별화된 통신 네트워크와 ICT 역량을 바탕으로 코로나19로 인해 고객과 국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