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현희 권익위원장, 충북 영동·충남 금산·전북 진안 용담댐 방문

최종수정 2020.08.14 17:36 기사입력 2020.08.14 17:36

댓글쓰기

권익위, 긴급 이동신문고 편성…용담댐 방류 수해 고충해소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이 14일 충청북도 영동군 양산면 용담댐 수해지역의 주민을 만나 고충을 듣는 모습.(사진제공=국민권익위원회)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이 14일 충청북도 영동군 양산면 용담댐 수해지역의 주민을 만나 고충을 듣는 모습.(사진제공=국민권익위원회)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은 14일 충청북도 영동군 양산면 송호리에서 이동 신문고를 열었다. 전라북도 진안군 용담댐 과다 방류로 피해를 입은 지역에서다.


권익위는 지난 8일 집중호우와 용담댐 방류로 발생한 피해 주민들의 고충 해소를 위해 긴급 이동신문고를 편성해 피해 현장에 투입했다고 이날 밝혔다.

권익위는 민원 상담반과 수해복구 지원반으로 구성된 긴급이동신문고를 편성했다.


전문조사관으로 구성된 민원 상담반은 피해지역 중 한 곳인 영동군 송호리 피해 현장에 방문해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 군민들의 애로를 들었다.


수해복구 지원반은 충남 금산군 피해지역에서 힘을 보탠다.

권익위는 이번 집중호우와 댐 방류로 발생한 수해에 대해 제도상 원인을 면밀하게 분석하고 문제점이 발견되면 재발방지를 위해 적극 제도개선에 나서기로 했다.


집중호우와 용담댐 방류로 인한 수해 관련 민원은 권익위가 운영하는 국민신문고에서 민원을 신청할 수 있다.


전 위원장은 "이번 홍수피해와 같은 재난 등으로 인해 국민 고충이 발생하면 권익위가 직접 현장을 방문해 피해주민의 고충을 해결하고 필요시 제도개선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세종=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