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부산항만공사, ‘혁신 워크숍’ 목표는 국민 체감

최종수정 2020.08.10 12:14 기사입력 2020.08.10 12:13

댓글쓰기

BPA 혁신과제 고도화 … 전국 4개 PA와 협업 방안 논의

부산항만공사.

부산항만공사.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부산항만공사(BPA)가 지난 7일 부산항만공사 1층 대회의실에서 올해 BPA 혁신계획 수립 및 고도화를 위해 ‘BPA 혁신 워크숍’을 열었다고 10일 밝혔다.


BPA 혁신 워크숍은 혁신실무추진단과 전국 4개(부산, 인천, 울산, 여수광양) 항만공사 혁신담당 실무자들이 모여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혁신성과를 창출하고 이를 위한 기관별 혁신방안 등을 논의하고자 마련된 행사이다.

워크숍은 ‘BPA 혁신과제 고도화 간담회’와 전국 4개 항만공사의 혁신담당 실무자들이 참여한 ‘항만공사 간 혁신 네트워크 간담회’로 구성됐다.


1부 혁신과제 고도화 간담회에서는 공공기관의 혁신활동으로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사회적가치 성과 창출, 한국형 뉴딜 정책의 성공적 이행을 위해 BPA가 추진할 ‘항만 블록체인 플랫폼 고도화’와 같은 중점혁신과제의 성과지표 수립과 향후 추진방향 등이 논의됐다.


2부 항만공사 간 혁신 네트워크 간담회에서는 4개 항만공사의 혁신 실무담당자들이 기관별 혁신 추진계획의 실현가능성 등을 상호 검증하고 보완책을 제시하는 등 기관별 혁신계획과 협업 확대 방안 등이 논의됐다.

주요 논의내용으로 부산항만공사는 블록체인 플랫폼 고도화, 스마트 공동물류센터 구축 등 현재 추진 중인 항만 R&D과제의 주요 성과를 추후 각 항만에 전파해 피드백하는 방안을 제안했다.


나머지 3개 항만공사에서도 기관별로 추진 중인 중점과제(인천항만공사-그린뉴딜 환경기술마켓 조성, 여수광양항만공사-드론 운영센터 구축 및 운영성과의 활용방안, 울산항만공사-안전관련 정책 공유)의 주요 혁신성과를 공유하기로 했다.


4개 항만공사가 공동으로 추진 중인 ‘ICT 기술을 활용한 항만 내 작업자 안전관리시스템’ 연구과제에 대해서는 진행상황을 점검하고, 연내 성과 창출이 가능하도록 협력키로 했다.


이외에도,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항만방역사례와 기관별 R&D 추진과제에 대한 정보 공유 등 다양한 논의가 진행됐다.


남기찬 BPA 사장은 “올해 혁신 추진방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경제활력 제고와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가시적인 성과 창출”이라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kimpro777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