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남구, 취약계층 식품 포장딜리버리 취업 지원

최종수정 2020.08.09 10:08 기사입력 2020.08.09 10:08

댓글쓰기

일원·대치점 2곳서 홀몸어르신, 장애인 대상 식료품·잡화 등 물품 수요조사·포장 작업 지원

강남구,  취약계층 식품 포장딜리버리 취업 지원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찾아가는 맞춤형 복지 실현을 위해 이달부터 지역내 홀몸어르신, 중증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위한 ‘푸드 딜리버리’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푸드 딜리버리’는 11월까지 강남푸드마켓 일원·대치점 2곳에서 제공되며, 식료품과 잡화 및 의류 등 취약계층이 원하는 물품을 전화로 접수 받은 후 직접 가정으로 전달해준다. 물품은 월1회 무상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

구는 이를 위해 희망일자리사업으로 모집한 청년인력 5명을 푸드마켓 매장에 전담 배치, 물품 수요조사, 포장 작업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한편 강남구는 지난달 강남·역삼·삼성세무서와 업무협약을 맺은 데 이어 ▲고용복지플러스센터 ▲강남·수서경찰서 ▲서울강남우체국 등 지역내 공공기관과 협조체계를 구축하는 등 촘촘한 사회복지망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임동호 복지정책과장은 “현재 애플리케이션 ‘더강남’에서 푸드마켓 물품의 종류와 수량 등을 사전에 확인할 수 있도록 개발 중”이라며 “앞으로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온택트(Ontact)리더, 강남’으로 거듭나기 위해 복지 전반에 언택트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