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임실군, 민선7기 5000억 예산시대 10대 핵심사업 ‘박차’

최종수정 2020.07.14 19:22 기사입력 2020.07.14 19:22

댓글쓰기

옥정호·성수산·반려동물·임실치즈 등 대형사업 척척

심민 군수. 사진=임실군 제공

심민 군수. 사진=임실군 제공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노식 기자] 전북 임실군이 민선7기 하반기 군정을 성공적으로 이끌기 위해 전 직원이 하나 된 마음으로 10대 핵심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한다.


14일 군은 민선7기 하반기 5000억 예산시대에 걸맞게 7대 중점시책과 10대 핵심사업 추진과 함께 섬진강 에코뮤지엄 사업 성공을 통한 ‘천만 관광시대 임실 기틀’을 확고히 다지겠다고 밝혔다.

7대 중점시책은 ▲농촌중심지 경쟁력 강화 ▲옥정호 명품 생태관광기반 구축 ▲임실치즈식품·관광명품화 ▲성수산 산림휴양 개발 ▲농가소득 및 농업가치 향상 ▲맞춤형 행복복지 및 지역경제활성화 ▲생활 SOC 확대 등이다.


군은 10대 핵심사업으로 오는 2022년까지 국·군비 등 총 사업비 120억 원을 들여 지하 1층과 지상 3층 규모로 주민자치센터와 국민체육센터 등이 있는 임실읍 행복누리원을 건립할 계획이다.


또한 오는 2023년까지 4년간 총 140억 원(도비 84억 원 확보)을 투입, 안심골목길과 치즈마을주차장, 치즈마을 산책로, 박물관 등 특화된 임실성가지구 전북형 도시재생뉴딜사업도 추진한다.

이어 강진면과 삼계면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을 비롯해 성수면, 관촌면, 신평면, 지사면 기초생활거점 육성사업을 추진 중이다.


아울러 민선7기 섬진강 르네상스를 열어갈 옥정호 생태관광지 조성을 위해 제2기 섬진강 에코뮤지엄 조성과 옥정호 물문화 둘레길, 댐 친환경 활용계획 등도 수립해 나갈 방침이다.


임실치즈 명품관광지 조성사업은 임실N치즈축제의 명성에 걸맞게 임실치즈테마파크내 사계절 장미원과 임실피즈팜랜드내 관광기반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이와 함께 내년까지 임실치즈 농촌테마공원을 조성하고 임실치즈 역사문화관 건립, 제2차 대표관광지를 조성해 임실N치즈의 대내외적 명성을 다져나갈 예정이다.


또 고려 왕건과 조선 이성계의 왕의 전설이 깃든 성수산은 왕의 숲 생태관광지 조성과 태조 희망의 숲, 자연휴양림, 국민여가캠핑장 등을 조성 중이다.


반려동물산업 거점 육성과 관련해서는 올해까지 오수 공공동물장묘시설 건립을 마무리하고 반려동물지원센터와 제2농공단지 조성 등을 차질 없이 추진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농촌신활력플러스 사업과 풍수행 생활권 종합정비, 노후상수관망 조성 사업 등 국비 확보를 통한 대형 정비사업을 성공리에 마무리할 방침이다.


심민 군수는 “민선7기 5000억 예산시대 토대를 마련하고 굵직굵직한 대형사업들의 국비 확보 등을 통해 군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가시적인 성과를 이룰 수 있을 것이다”며 “전 직원이 하나 된 마음으로 민선7기의 다양한 사업들을 성공적으로 이뤄내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박노식 기자 sd248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