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경수 지사 "황망하고 믿기지 않아"…박원순 시장 애도

최종수정 2020.07.10 18:58 기사입력 2020.07.10 18: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 김경수 경남지사는 10일 고 박원순 서울시장 사망에 대해 "빈자리가 황망하고 여전히 믿기지 않는다"며 애도했다.


김 지사는 이날 오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안타깝고 참담한 마음"이라며 "큰 슬픔에 잠긴 유가족에게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박 시장에 대해 "후배에게 늘 든든한 언덕이 되어주신 분"이라고 언급했다.


김 지사는 "지방자치 혁신을 위한 길 위에도 앞서간 박 시장님 발자국이 선명히 찍혀 있어 이정표가 됐다"고 말했다.


김경수 지사는 "고향 경남을 누구보다 사랑했던 박원순 시장님께 무거운 마음으로 마지막 인사를 한다"며 "시장님 이제 모든 짐 내려놓고 편히 쉬십시오"라고 전했다.



박소연 기자 mus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