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릭 e종목] “에스티큐브, 면역관문억제제 파이프라인 가능성”

최종수정 2020.07.09 09:03 기사입력 2020.07.09 09:0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IBK투자증권은 9일 에스티큐브 에 대해 면역관문억제제 파이프라인의 가능성이 보인다고 분석했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문경준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이날 보고서에서 “에스티큐브는 면역관문억제 기전의 항암제 파이프라인을 보유하고 있다”며 “Best in class 파이프라인은 기존 PD-L1 계열의 약물 대비 복합적인 기전으로 종양 세포의 성장을 억제하는 약물로 개발 중”이라고 설명했다.

문 연구원은 “전체 면역관문억제제 시장은 연간 19%의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고 현재 시장 규모는 약 30조원을 상회하는 것으로 추산된다”며 “면역관문억제제의 항암제로서의 안정성과 높은 효능에도 불구하고 단독 투여시 치료에 반응하는 환자의 비율이 20% 미만이라 다른 치료 방법과 병용하는 임상도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PD-1, PD-L1과 유사하게 면역항암 기능을 억제하는 중요한 면역조절 물질로 확인돼 이에 대한 항체로 개발중인 STT-003과 저분자화합물로 개발중인 STT-011이 에스티큐브가 First in class로 개발중인 파이프라인”이라며 “STT-003은 종양세포에서 PD-L1과는 상호 배타적으로 발현돼 시장성의 관심을 받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했다.


아울러 그는 “PD-L1계열과의 병용치료도 가능할 것으로 보이며 에스티큐브는 향후 고형암을 적응증으로 임상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