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구 마스크 재료 보관창고에 불 … 9200만원 피해

최종수정 2020.06.07 09:56 기사입력 2020.06.07 09:4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6일 오후 7시30분께 대구시 달성군 화원읍에 있는 마스크 재료 보관창고에서 난 불이 발생 8시간 만인 7일 새벽 3시40분께야 완전히 진화됐다.


대구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소방차 51대, 소방관 160여명이 동원됐으나, 마스크 재료인 부직포가 대량으로 쌓여 있어 진화에 큰 어려움을 겪었다.

이날 화재로 부직포 등이 불에 타 9200여만원(소방서 추산) 상당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업주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사진은 기사와 관계 없음.

사진은 기사와 관계 없음.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pdw120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