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세틀뱅크, 텐센트 ‘위챗페이’ 제휴…"한·중 크로스보더 결제 서비스"

최종수정 2020.06.03 09:46 기사입력 2020.06.03 09:4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핀테크 기업 세틀뱅크는 중국 최대 IT 기업 텐센트와 ‘위챗페이(Wechat Pay)’ 서비스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하고 한·중 크로스보더 결제 서비스에 나선다고 3일 밝혔다.


세틀뱅크는 자사의 간편현금결제 솔루션을 통해 중국인 위챗페이 고객들이 국내 가맹점에서 보다 손쉽게 위챗페이로 결제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세틀뱅크는 독보적인 기술력으로 국내 간편현금결제 시장에서 부동의 1위를 점유하고 있다. 서비스 운영 노하우를 기반으로 위챗페이와 함께 차별화된 크로스보더 결제를 선보인다. 또 세틀뱅크의 대형 가맹점은 물론, 다양한 중소 제휴 가맹점들과 연계하여 위챗페이 활용처를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세틀뱅크는 현재 운영 중인 24시간 CS 콜센터를 활용하여 위챗페이 고객과 가맹점에 실시간으로 대응해 서비스 편의성을 대폭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세틀뱅크 측은 “20년 무사고의 안정적인 결제 솔루션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위챗페이 고객이 국내에서도 안전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며, “향후 국내를 방문하는 다양한 국적의 고객 편의를 위해 글로벌 기업과의 제휴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크로스보더 결제 시대를 앞당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중국 최대 IT 기업 텐센트가 제공하는 모바일 결제 플랫폼 위챗페이는 월간 이용자수가 8억명을 상회하며 일 평균 결제 건수는 10억 건에 달한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