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북, 코로나19 '지역감염' 확진 여드레째 0명 … 완치율 94%

최종수정 2020.06.03 08:35 기사입력 2020.06.03 08:10

댓글쓰기

사진은 지난 5월15일 경북도립 포항의료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 가운데 최고령인 104세 최모 할머니가 퇴원하고 있는 모습.

사진은 지난 5월15일 경북도립 포항의료원에서 코로나19 확진자 가운데 최고령인 104세 최모 할머니가 퇴원하고 있는 모습.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경상북도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자가 지난 27일(0시 기준) 이후 여드레째 발생하지 않고 있다.


3일 경북도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으로 전날에도 확진 판정받은 사람이 없어, 누적 확진자는 1337명 그대로 유지됐다. 확진자 중 포항의료원에 입원해 있던 2명이 완치 판정을 받아 퇴원하면서 완치자는 모두 1252명으로 늘어났고, 완치율은 93.64%로 높아졌다.

한편 경북 구미에서는 지난 달 21일 대학생·고교생 형제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엘림교회와 새마을중앙시장을 중심으로 닷새 만에 9명이 확진됐으나, 접촉자들 모두 다행히 음성 판정을 받았다.



영남취재본부 박동욱 기자 pdw120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