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티웨이항공, 인천~우한 노선 신규취항 연기키로

최종수정 2020.01.21 20:16 기사입력 2020.01.21 20:16

댓글쓰기

'중국 우한 폐렴' 확산에…신규 취항 당일 연기 결정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티웨이항공 이 인천~중국 우한(武漢) 노선의 신규 취항 일정을 연기했다. 이른바 '중국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이 확산되면서 국내에 첫 확진환자가 발생하는 등 불안이 이어진 데 따른 결과로 풀이된다.


21일 티웨이항공에 따르면 이날 오후 10시20분 인천국제공항을 출발, 우한국제공항으로 운항할 예정이었던 TW0615편 운항이 연기됐다. 해당 편은 티웨이항공의 인천~우한 노선(주 2회) 첫 운항편이었다.


이날 오후까지만 해도 티웨이항공은 인천~우한 노선에 대해 "변동없이 운항할 예정"이라는 입장을 밝혀왔다. 하지만 중국 보건당국이 '사람 간 전염' 가능성을 내비친데 이어, 세계 각 국도 중국을 거친 여행객에 대한 통제를 강화하는 등 상황이 급박하게 전개되면서 선제적으로 취항 연기를 선택한 것으로 보인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연기된 취항을 언제 진행할지 여부는 정해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한편 인천~우한 노선에는 현재 중국남방항공, 대한항공 등이 취항한 상태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