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원희룡 만난 박형준…"미래 가치 대변하는 지도자급 인사 모실 것"

최종수정 2020.01.21 08:40 기사입력 2020.01.21 08:40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중도보수 통합을 추진하는 혁신통합추진위원회(혁통위)를 이끄는 박형준 위원장이 21일 원희룡 제주지사를 만나 혁통위 합류를 요청했다.


박 위원장은 이날 제주도청에서 원 지사와 만나 모두발언을 통해 "미래의 가치를 대변할 수 있는 많은 지도자급 인사들을 모셔야겠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혁통위 합류)부탁 좀 드리러 왔다"며 "원 지사가 무소속으로 제주도지사를 하고 있는데, 대한민국을 살리고 대한민국을 올바른 방향으로 가도록 희망을 줄 수 있는 대안세력에 적극 참여하고 중심 역할을 해 주십사하는 청을 드리러 왔다"고 말했다.


박 위원장은 "지금 대한민국이 앞으로 나가느냐 그대로 멈추느냐 뒤로 가느냐 하는 굉장히 중요한 변곡점에 와 있다"며 "중도세력을 규합해서 새로운 통합신당을 만들었고 통합세력이 지향하는 회의에서 결정한 것 중 하나가 미래로 나아가야겠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 위원장은 "마침 또 (원 지사가) CES를 갔다 왔다"며 "항상 미래에 대한 관심이 많고 대한민국이 무얼 먹고 살아야 하는지, 어떤 전략으로 대한민국 살려나가야하는지 상당한 지혜와 통찰력이 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원 지사는 "자세히 들어 보고 고민할 부분이 있으면 고민할 것"이라며 "(회동을) 마친 다음에 박 위원장과 설명을 드리도록 하겠다"고 답했다. 박 위원장은 "중요한 결단을 해주셔서 특히 이번 총선을 통해서 뭔가 새로운 계기를 만들어야 한다"며 "한 번 혁신의 과정을 거쳐야 하는데 새 새람, 새 콘텐츠와 메세지가 있어야 한다. 원 지사님의 힘이 필요할 것 같다"고 요청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