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여성가족부, '성평등한 명절 보내기' 캠페인 실시

최종수정 2020.01.21 12:00 기사입력 2020.01.21 12:00

댓글쓰기

언어 예절 캠페인 추진

여성가족부, '성평등한 명절 보내기' 캠페인 실시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여성가족부는 설을 맞아 성평등한 명절 보내기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고정된 성역할 구분 없이 한자리에 모인 가족들이 음식 준비, 설거지, 청소 등 명절 가사 노동을 함께 하고 서로를 배려하자는 의미를 담았다.


지난 추석 명절에 이어 이번에도 언어 예절 캠페인이 지속 추진된다. 예를 들어 배우자의 부모의 경우 장인어른·장모 대신 아버님, 아버지 또는 어머님, 어머니로 자녀의 외조부모는 할아버지, 할머니 등으로 부르는 방식이다.


전국 건강가정지원센터와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는 명절을 맞아 다양한 가족 참여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다문화가족이 전통 문화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떡국 만들기, 마을 전통 체험, 나라별 음식 만들기 등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여가부는 홈페이지를와 페이스북을 통해 '설 명절에 내가 듣고 싶은 말', '성평등 삼행시 짓기' 등 온라인 캠페인도 실시한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