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트럼프, '미국 맹비난' 이란 최고지도자에 "말조심하라"

최종수정 2020.01.18 09:01 기사입력 2020.01.18 09:01

댓글쓰기

[이미지출처=EPA연합뉴스]

[이미지출처=EPA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조현의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7일(현지시간) 미국을 맹비난한 이란 최고지도자 아야톨라 세예드 알리 하메네이를 향해 "말조심하라"고 경고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최근 그리 최고가 아닌 이른바 이란의 '최고 지도자'는 미국과 유럽에 대해 몇몇 못된 말들을 했다"며 "그는 자기의 말을 매우 조심해야 한다"고 말했다.


아야톨라 하메네이가 미국의 이란군 실세 가셈 솔레이마니 공습 살해에 대해 비판하자 트럼프 대통령이 이를 맞받아치며 응수한 것이다.


앞서 아야톨라 하메네이는 수도 테헤란에서 금요 대예배를 집전하며 "솔레이마니 암살은 미국의 수치"라며 "미국인 '광대들'은 이란 국민을 지지하는 척하지만 이란인을 배신할 것"이라고 비판했다. 광대는 트럼프 대통령을 가리킨 표현으로 해석된다.



조현의 기자 hone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