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비건 美특별대표, 내주 韓방문 때 판문점서 北과 접촉 모색"

최종수정 2019.12.11 18:08 기사입력 2019.12.11 18:08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미국 국무부 부장관으로 지명된 스티븐 비건 대북특별대표가 이달 중순 일본 방문에 앞서 다음 주 한국도 방문할 전망이라고 교도통신이 11일 보도했다.


교도통신은 이날 이 같이 보도하면서 비건 대표가 한국 방문 중 남북 군사분계선(MDL)이 있는 판문점에서 북한 측과 접촉을 모색하고 있다고 전했다.


비건 대표의 이번 한일 순방은 한미일 연대를 강조하고 내년 미국 대선을 앞두고 정체 상태인 북미 실무회담을 궤도에 올리려는 의도로 보인다.


비건 대표와 북한 측의 접촉이 성사되면 지난 10월 스웨덴에서 북미 실무회담 북측 수석대표인 김명길 외무성 순회대사와의 회담 이후 2개월 만에 북미 실무회담이 열리는 셈이다.


비건 대표는 다음 주 방한 때 청와대를 방문하고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등과도 협의할 예정이라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이후 비건 대표는 일본을 방문해 다키자키 시게키(瀧崎成樹)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 등을 만날 예정이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