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웨이브, ‘프리미어12’ 결승전 동접 신기록

최종수정 2019.11.18 09:46 기사입력 2019.11.18 09:46

댓글쓰기

전체 동접 최고 37만명, 야구중계 22만명 몰려

웨이브, ‘프리미어12’ 결승전 동접 신기록



[아시아경제 명진규 기자] 웨이브가 온라인 독점중계한 '2019 WBSC 프리미어 12' 결승전에서 자체 동시접속자 수 기록을 갈아치웠다.


콘텐츠웨이브는 18일 프리미어12 결승전이 열린 17일 저녁 서비스 동시접속자 수가 총 37만명에 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야구중계를 본 사람만 22만명에 달한다. 전체 동시접속자 수는 평상시 대비 2배 이상, 라이브채널 시청자 수는 약 5배 증가했다. 네트워크 트래픽은 최대 635기가비피에스(Gbps)에 달했다. 종전 기록은 지난 2015년 558Gbps가 최대였다.


웨이브는 대회 공식 스폰서로 참여해 전 경기를 온라인 단독 생중계했다. 특히 대한민국 대표팀 경기는 웨이브 이용자가 아니더라도 즐길 수 있도록 로그인 과정 없이 고화질로 서비스했다. 로그인하지 않고 야구 경기를 관람한 사람은 총 12만명으로 기록됐다.


조휘열 콘텐츠웨이브 플랫폼기술본부장은 “한일 결승전인만큼 동시접속자 수 폭증을 예상해 전송 용량을 대폭 증설하며 대비했다”면서 “트래픽 최고치를 경험한만큼 향후 더 큰 이벤트가 있어도 서비스 안정성을 계속 유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대회에서 대한민국 대표팀은 결승전에서 일본에 아쉽게 역전패해 준우승에 그쳤지만 ‘2020 도쿄올림픽’ 출전을 확정지었다.



명진규 기자 aeo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