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U+ 25일 아이폰11 출시…특화 요금제·중고보상 등 다양한 혜택

최종수정 2019.10.24 14:03 기사입력 2019.10.24 14:03

댓글쓰기

25일 애플 마니아 11명 선발해 고객 초청 파티
인기 IT 유투버 ‘MR’ 참가해 라이브 방송 진행도
제휴카드 더블할인 등으로 합리적으로 구매 가능해

LGU+ 25일 아이폰11 출시…특화 요금제·중고보상 등 다양한 혜택


[아시아경제 임온유 기자] LG유플러스가 25일 아이폰11·아이폰11 프로·아이폰11 프로 맥스를 출시한다.


LG유플러스는 25일 오전 서울 강남직영점에서 아이폰11 시리즈 출시를 기념해 고객 초청 파티 ‘U+애플 마니아 와우찬스’를 진행한다고 24일 밝혔다.


이 행사는 지난 18일부터 23일까지 SNS를 통해 응모한 3만명의 신청자 중 SNS 영향력이 높은 애플 단말기 마니아 11명을 선발해 진행하는 고객 초청 행사이다.


선발된 11명의 수상자에게는 애플 단말기 올인원 혜택으로 이번에 출시되는 아이폰11 프로, 아이패드 7세대, 애플워치5를 모두 증정한다. 또한 이번에 신규 출시한 아이폰 특화 요금제 상품인 ‘속도·용량 걱정 없는 데이터 105(10만5000원)' 3개월 무료 혜택도 제공한다.


이번 행사에는 IT 유튜버 MR이 참여해 실시간 방송을 진행할 예정이다. MR은 실시간 방송을 통해 U+애플 마니아 와우찬스 수상자 선정을 축하하고, 아이폰 특화 요금제, 62% 중고폰 보장 프로그램, 보험·요금 가입부터 수리까지 한번에 가능한 A/S 센터 등 LG유플러스 특별 혜택에 대해 자세히 소개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는 합리적인 가격으로 새로운 아이폰 구매를 원하는 고객을 위해 다양한 할인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업계 최고 중고폰 보장 혜택으로 선보이는 ‘아이폰 업그레이드를 위한 마니아 클럽’에 가입한 고객은 정상가를 48개월간 나누어 내고, 12개월 후 새롭게 출시하는 프리미엄 아이폰 시리즈로 기기변경 할 경우 사용하던 휴대폰을 반납하면 정상가의 최대 62%를 보상 받을 수 있다. 24개월 후에 반납할 경우에는 정상가의 최대 50% 보상 가능해, 고객은 반납시점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U+패밀리 하나카드’, ‘LGU+라서 더 즐거운 우리카드’를 이용해 더블할인을 적용받으면 더욱 저렴하게 구매 가능하다. 우리카드로 단말기를 할부 결제하고 하나카드로 통신요금을 자동이체 납부하면 매월 최대 4만2000원씩 24개월간 약 100만원을 할인 받을 수 있다.


또한 13개 제휴사의 포인트를 합산해 휴대폰 단말 구매 시 차감 할인할 수 있는 포인트파크 서비스를 이용하면 보유하고 있는 금액만큼 추가 할인이 가능하여 더욱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매 가능하다.


김남수 LG유플러스 IMC전략담당은 “아이폰11 출시에 맞춰 업계 최고 중고폰 보상 혜택, 아이폰 특화 요금제 등 아이폰 사용자 맞춤형 상품을 다양하게 준비했다"며 "아이폰 사용자를 위한 특화된 서비스는 지속적으로 발굴해 선보일 계획” 이라고 밝혔다.




임온유 기자 ioy@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