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도 대일항쟁기 강제동원 피해여성 실태조사 끝내

최종수정 2019.08.15 09:25 기사입력 2019.08.15 09:25

댓글쓰기

경기도 대일항쟁기 강제동원 피해여성 실태조사 끝내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3ㆍ1운동 100주년'을 맞아 진행한 대일항쟁기 피해여성 실태조사가 마무리됐다.


경기도는 지난 3월18일부터 7월17일까지 대일항쟁기에 일제의 회유 및 강압으로 강제 동원돼 군수회사 등에서 강제노역 등 피해를 입은 여성들의 상세한 증언을 기록한 '대일항쟁기 강제동원 피해여성 실태조사'를 최근 완료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조사는 일제 침략기 잔인한 역사적 실체를 구체화하고 올바른 역사관을 정립을 위해 추진됐다.


조사는 도내 거주 전체 피해 여성 22명 중 건강악화, 개인사정 등으로 인터뷰에 불참한 12명을 제외한 10명을 대상으로 '심층인터뷰' 형태로 강제동원 당시 생활상(연령, 신분, 생활환경 등)과 구체적 피해사실(노동조건, 급여 미지급) 등은 물론 소송 진행여부와 경기도 지원정책에 대한 의견 등을 포함해 진행됐다.


도는 이렇게 수집된 정보를 최종보고서, 웹툰, 인터뷰 영상 등으로 제작했다. 이들 자료는 향후 경기도청 홈페이지 및 블로그에 게시돼 인권 교육자료 등으로 다양하게 활용된다.

도는 이번 조사과정에서 제시된 경기도 지원정책에 관한 피해 여성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고 아직 밝혀지지 않은 피해여성 사례를 지속적으로 발굴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단순 설문 및 문헌조사 수준을 넘어 '심층인터뷰'를 통해 피해여성들의 생생한 증언 등이 담긴 역사적 사실을 기록, 구체화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라며 "앞으로도 친일 잔재 청산과 잔인한 역사적 사실에 대한 기록 및 구체화를 지속적으로 진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