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 총리 "소재·부품·장비산업 육성에 예산 지속 지원"

최종수정 2019.08.14 15:55 기사입력 2019.08.14 14:17

댓글쓰기

한국기계연구원 현장방문
"국산화하되, 상황에 따라 해외 원천기술 보유 기업 M&A도 필요"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이낙연 국무총리는 14일 "소재·부품·장비산업 육성을 위해 예산 지원의 지속성 확보를 위한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대전 한국기계연구원을 방문해 '소재·부품·장비산업 지원방안'과 '장비기술 국산화 등 경쟁력 강화방안' 간담회를 열고 이 같이 밝혔다.


그는 "최근 들어 어떤 분야를 특정 국가에 지나치게 의존하는 과잉의존의 위험성을 실감한다"면서 "이런 위험을 줄이기 위해 소재·부품·장비 성격에 따라 국산화가 필요한 분야는 국산화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총리는 다만 "모든 것을 국산화하자는 것은 아니다"며 "상황에 따라 수입처 다변화, 원천기술 구매, 해외 원천기술 보유기업과의 M&A 지원도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이날 현장방문은 관련산업의 현장 목소리를 청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앞서 정부는 일본의 경제보복조치에 따른 대응책의 일환으로 산업경쟁력 강화방안을 발표한 바 있다. 매년 1조원 이상씩 핵심품목에 대한 R&D 투자를 진행하고 신소재 개발을 위한 R&D 예타면제, 수요·공급기업간 협력모델 구축을 위한 패키지 지원안 등을 제시했다.

이 총리는 간담회 후에는 참석자들과 함께 대형플랜트실험실로 이동해 국산CNC(공작기계의 모든 기능을 제어하는 전자모듈) 개발성과 등에 대한 설명을 듣고 직접 절삭가공을 시연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박천홍 한국기계연구원장, 김재섭 두산공작기계 대표, 김태형 현대위아 전무, 김기태 화천기공 부사장 등이 참석했다.




세종=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