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맨시티, 리버풀 꺾고 2년 연속 커뮤니티실드 우승…통산 여섯 번째

최종수정 2019.08.05 07:47 기사입력 2019.08.05 07:47

댓글쓰기

맨체스터 시티는 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리버풀과의 '2019 잉글랜드축구협회(FA) 커뮤니티실드'에서 리버풀을 누르고 커뮤니티 실드 우승을 차지했다./사진=맨체스터 시티 SNS 캡처

맨체스터 시티는 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리버풀과의 '2019 잉글랜드축구협회(FA) 커뮤니티실드'에서 리버풀을 누르고 커뮤니티 실드 우승을 차지했다./사진=맨체스터 시티 SNS 캡처



[아시아경제 최석환 인턴기자]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가 승부차기 끝에 리버풀을 누르고 커뮤니티실드 정상에 올랐다.


맨시티는 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리버풀과의 '2019 잉글랜드축구협회(FA) 커뮤니티실드'에서 1-1로 비긴 뒤, 승부차기에서 5-4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맨시티는 대회 2연패이자 통산 여섯 번째 커뮤니티 실드 우승을 차지했다.


전반전은 맨시티가 주도했다. 맨시티는 라힘 스털링과 베르나르도 실바, 르로이 사네로 구성된 3톱을 가동하면서 리버풀의 골문을 위협했다.


정확도 높은 패스로 리버풀의 압박에서 벗어난 맨시티는 전반 12분 선제골을 터뜨리며 앞서갔다. 스털링은 측면에서 문전으로 올린 다비드 실바의 패스를 받아 침착하게 슈팅을 시도해 골망을 흔들었다.


1-0으로 전반전을 마친 맨시티는 모하메드 살라를 중심으로 공격을 전개한 리버풀에게 후반 32분 동점골을 허용했다. 아놀드 대신 교체 투입된 조엘 마티프는 세트피스 상황에서 반다이크가 문전으로 높게 올려준 공을 헤더로 마무리하면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두 팀의 승패는 승부차기에서 갈렸다. 맨시티는 5명의 키커가 모두 득점에 성공한 반면, 리버풀은 두 번째 키커로 나선 조르지니오 바이날둠이 실축했다. 결국 맨시티는 리버풀을 5-4로 꺾으면서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최석환 인턴기자 ccccsh012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