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컴, '구름 플랫폼' 생태계 활성화 협의체 구성

최종수정 2019.07.26 11:34 기사입력 2019.07.26 11:34

댓글쓰기

행정안전부 지정 보안SW 7종 업체 협의체 참여 확정

한컴, '구름 플랫폼' 생태계 활성화 협의체 구성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한글과컴퓨터 (대표 김상철, 이하 한컴)는 오픈소스 기반의 개방형 운용체계(OS)인 '구름 플랫폼' 생태계 구축과 활성화를 위한 협의체 구성에 나섰다고 26일 밝혔다.


한컴은 행정안전부가 오는 2020년부터 개방형 OS를 행정기관에 시범 적용하고, 적용 범위를 단계적으로 확대하기로 함에 따라 이번 협의체 구성을 통해 구름 플랫폼을 활용한 개방형 OS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협의체에는 구름 플랫폼을 개발한 국가보안기술연구소를 비롯해 행안부 지정 보안 소프트웨어(SW) 7종 업체인 안랩, 휴네시온, 소만사, 넷맨, 세이퍼존, 지인소프트, 아신아이 등이 참여를 확정지었다.


협의체는 구름 플랫폼 표준화 및 이슈 관리, 정보 공유 등을 통해 구름 플랫폼과 SW 간 호환성을 우선적으로 확보하고, 향후 개방형 OS 사업에 필요한 기술적 교류 및 협력, 공동 사업 등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협의체에 보다 다양한 기업 및 기관이 참여해 구름 플랫폼과 연동해 운용 가능한 SW 및 애플리케이션이 늘어날 수 있도록 협의체의 활동 범위와 참여 폭을 넓혀나갈 계획이다.

한편 구름 플랫폼은 국가보안기술연구소가 개발·공개한 개방형 OS로 구름 플랫폼 개발 포럼에 60여개의 국내 기업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한컴은 지난 2015년부터 개발에 참여해 오고 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