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H공사 "강일·마곡 등 국민임대주택 481가구 공급"

최종수정 2019.07.03 06:00 기사입력 2019.07.03 06:00

댓글쓰기

국민임대주택 잔여공가 481가구 3일 입주자모집 공고

11~15일 SH공사 홈페이지 인터넷접수 또는 방문접수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는 저소득 서민에게 공급할 국민임대주택 481가구에 대한 입주자모집공고를 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에 공급되는 물량은 강일지구, 마곡지구 등 잔여공가 481가구로 이 중 일반공급 주택은 454가구, 주거약자용 주택은 27가구다. 주거약자용 주택은 1~3층에 욕실 미닫이문, 낮은 스위치 설치 등 주거편의시설이 설치된 주택으로 고령자, 장애인 등 주거약자에 한해 신청 가능하다.


전용면적별 공급물량은 39㎡ 113가구, 49㎡ 253가구, 59㎡ 115가구다. 공급 가격은 전용면적 39㎡의 경우 보증금 1900만~3800만원, 임대료 약 20만~27만원, 49㎡의 경우 보증금 3000만~6000만원, 임대료 약 25만~39만원, 59㎡의 경우 보증금 3600만~7300만원, 임대료 약 26만~43만원 선이 될 예정이다.


국민임대주택 일반공급은 서울시에 거주하는 무주택세대구성원으로서 가구당 월평균소득이 전년도 가구당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의 70% 이하이며 세대 총 자산은 2억8000만원 이하, 세대 보유 자동차 가액 2499만원 이하인 사람이 신청할 수 있다. 전용 50㎡ 미만 주택의 경우 경쟁 시 가구당 월평균소득 50% 이하인 대상자를 우선 선정하며 1순위 조건은 해당 자치구 및 연접 자치구 거주자여야 한다. 1순위 거주지 조건이 기존 해당자치구 거주자에서 해당자치구 및 연접 자치구 거주자로 확대됐다. 전용 50㎡ 이상 60㎡ 이하 주택의 경우 1순위 조건은 공고일 기준 청약저축을 24회 이상 납입해야한다는 것이다. 단독세대주는 전용 40㎡ 미만 주택으로 신청이 제한된다.

이번 국민임대주택 신청접수는 선순위 오는 11~12일, 후순위 15일이며 당첨자 발표는 11월8일, 계약기간은 11월20~22일이다. 단지배치도 및 평면도 등 자세한 사항은 SH공사 홈페이지 공고문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고덕강일지구 신규 건설 물량에 대한 국민임대 입주자 모집공고는 올해 12월 말로 예정돼 있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