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GM 협력사 32곳, 글로벌 GM서 '우수 협력사' 선정

최종수정 2019.05.19 10:24 기사입력 2019.05.19 10:2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우수연 기자] 한국GM의 국내 자동차 부품 협력사 32개 업체가 GM 본사가 선정한 '2018 우수 협력사'에 선정됐다고 19일 밝혔다.


GM은 지난 17일(현지 시각) 미국 워렌 미시간에서 전 세계 협력사 중 15개국 128개의 우수 협력사를 선정, '올해의 우수 협력사' 시상식을 개최했다. 올해 수상업체 중 국내 부품 협력사는 32개사로 한국은 11년 연속 전세계에서 미국 다음으로 두번째로 많은 수상업체를 배출했다.

조니 살다나 GM해외사업부문 구매부사장은 "한국 협력사들의 혁신적인 기술 및 탁월한 품질에 대한 끊임없는 노력에 감사를 표한다"라며 "앞으로도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한국 협력사들의 활발한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GM과 파트너십을 맺고 동반성장을 해온 국내 협력사들은 글로벌 GM그룹 내에서 꾸준히 성장해왔다. GM의 우수 협력사로 선정된 국내 협력사는 2005년도 5개사에서 2018년 32개사로 늘어났으며, 최근 10년간 한국 협력사들의 GM 글로벌 누적 수주액이 113억 달러(약 13조 5000억원)에 달하는 등 글로벌 GM 내 국내 자동차 부품업계의 역할이 커졌다.


카허 카젬 한국GM 사장은 "한국GM 협력사들이 11년 연속 GM의 세계 최고 수준 협력사로 선정된 것은 국내 협력사의 뛰어난 경쟁력을 입증하는 것"이라며 "앞으로도 한국 협력사들과의 견고한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우수한 품질의 제품을 고객들에게 지속 제공하고, 한국 협력사들이 글로벌 시장에서 활약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GM 글로벌 우수협력사 수상 트로피/ 사진=한국GM

GM 글로벌 우수협력사 수상 트로피/ 사진=한국GM




우수연 기자 yes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