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로페이로 공무원 업무추진비 결제 가능해진다'

최종수정 2019.05.14 09:00 기사입력 2019.05.14 09:00

댓글쓰기

기재부, 국고금관리법 시행규칙 개정안 입법예고

세븐일레븐, GS25, CU, 이마트24 등 국내 편의점 전국 4만 3천여개 매장에 제로페이 결제가 가능해진 2일 서울 중구 한 편의점에서 고객이 제로페이를 이용해 결제하고 있다. 서울시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전국 편의점에 QR결제시스템을 도입하고 POS프로그램 개선작업을 추진해 오늘부터 제로페이 결제 서비스를 본격 가동한다고 밝혔다./강진형 기자aymsdream@

세븐일레븐, GS25, CU, 이마트24 등 국내 편의점 전국 4만 3천여개 매장에 제로페이 결제가 가능해진 2일 서울 중구 한 편의점에서 고객이 제로페이를 이용해 결제하고 있다. 서울시와 중소벤처기업부는 전국 편의점에 QR결제시스템을 도입하고 POS프로그램 개선작업을 추진해 오늘부터 제로페이 결제 서비스를 본격 가동한다고 밝혔다./강진형 기자aymsdream@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공무원들의 업무추진비, 여비 등에도 '제로페이' 결제가 가능해진다.


기획재정부는 14일 정부의 관서운영경비를 기존의 신용?직불카드 외에 모바일 간편결제시스템(제로페이)을 통해 결제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국고금관리법 시행규칙 개정안을 입법예고했다.

현행 국고금관리법은 관서운영경비를 정부구매카드로 결제할 때 신용카드, 직불카드, 직불전자지급수단으로 결제토록 규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2003년부터 신용카드, 2018년부터 직불카드를 사용하고 있으나 하위규정인 시행규칙에는 직불전자지급수단 가운데 하나인 제로페이는 포함돼 있지 않다.


정부는 소상공인의 카드수수료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결제수수료가 전혀 없는 제로페이도 업무추진비 결제수단에 포함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올 상반기 중 중소벤처기업부, 재정정보원 등과 협의해 제로페이 법인용 시스템을 구축하고 재정정보시스템과도 연계할 방침이다. 하반기부터 업무추진비에 제로페이를 우선 활용할 계획이다.



세종=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