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부발전, 중진공 전북서부지부 등과 상생 공동 업무협약 체결

최종수정 2019.05.14 07:29 기사입력 2019.05.14 07:29

댓글쓰기

노웅환 한국중부발전 단장(왼쪽 세번째)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등 관계자들이 업무협약 체결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노웅환 한국중부발전 단장(왼쪽 세번째)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등 관계자들이 업무협약 체결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한국중부발전은 조선업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산지역 중소 조선업체의 사업전환과 일자리 확보를 위해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전북풍력산업협회, 군산조선해양기술사업협동조합, 두산중공업, ㈜쏠라문 등이 참여한 상생 공동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전북풍력산업협회와 군산조선해양기술사업협동조합은 군산조선소 가동중단 피해기업들이 다수 포함돼 있어, 이번 협약으로 중부발전의 중소기업 동반성장 지원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의 정책자금과 융자지원은 물론, 신재생분야로의 사업 다각화로 일감확보 등의 효과가 예상된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조선산업 불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산을 비롯한 새만금지역의 중소기업 동반성장 지원과 풍력과 태양광 등 신재생 발전사업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