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北, 단거리 발사체에 입장 표명…"정상적인 군사훈련"

최종수정 2019.05.08 21:58 기사입력 2019.05.08 21:58

댓글쓰기

조선중앙통신, 외무성 대변인 문답 보도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조선중앙통신은 지난 4일 발사된 단거리 발사체에 대해 북한 외무성이 "정상적이며 자위적인 군사훈련"이라는 입장을 밝혔다고 보도했다.


외무성 대변인은 8일 조선중앙통신 기자와 문답에서 단거리 발사체에 대해 "그 누구를 겨냥한것이 아닌 정상적인 군사훈련의 일환으로서 지역정세를 격화시킨 것도 없다"면서 "어느 나라나 국가방위를 위한 군사훈련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것은 지극히 정상적인 일로서 일부 나라들이 다른 주권국가를 겨냥하여 진행하는 전쟁연습과는 명백히 구별된다"고 강조했다.

외무성 대변인은 "전연 및 동부 전선방어부대들의 대구경장거리방사포,전술유도무기운영능력과 화력임무수행정확성,무장장비들의 전투적 성능을 판정검열"이라며 "전투동원준비를 빈틈없이 갖추도록 하는데 목적을 둔 화력타격훈련"이라고 밝혔다.


외무성 대변인은 남쪽에서 한미 합동으로 치러진 '동맹 19-1'훈련과 공중훈련 등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외무성 대변인은 "일부 세력들이 그 누구의 충동을 받아 우리를 무턱대고 걸고 들면서 우리의 자주권, 자위권을 부정하려 든다면 우리도 그들도 원치 않는 방향으로 우리를 떠미는 후과를 초래할 수 있다는 것을 명심하는 것이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