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외식경기 침체에도 선방" CJ프레시웨이, 1분기 영업익 66억…전년비 9%↑

최종수정 2019.05.08 16:13 기사입력 2019.05.08 16:13

댓글쓰기

"외식경기 침체에도 선방" CJ프레시웨이, 1분기 영업익 66억…전년비 9%↑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CJ그룹의 식자재 유통 및 단체급식 전문기업 CJ프레시웨이가 외식경기 침체에도 좋은 실적을 거뒀다.


CJ프레시웨이는 올해 1분기 매출은 7477억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10.6%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9.2% 늘어난 66억원으로 잠정 집계했다고 8일 밝혔다.

매출 성장은 주력 사업인 식자재 유통과 단체급식 부문에서 고르게 이뤄졌다. 식자재 유통 부문 매출은 외식경기 침체가 지속되는 상황에서도 전년동기 대비 약 10% 증가한 6100억원을 기록했다. 가정간편식(HMR) 시장의 성장으로 관련 원재료 등을 공급하는 유통경로와 자회사인 프레시원 경로 매출이 각각 18%, 9% 증가하며 성장을 견인했다.


지난해 사상 최대 신규 수주를 달성한 단체급식 부문은 올해 1분기에도 산업체, 병원 경로에서 다수의 거래처를 확보한 데 이어 컨세션(Concession)경로에서도 확장세를 이어가 전년 대비 약 22% 증가한 1030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전방산업인 외식업계의 불황 속에서도 신규 거래처 발굴과 마진 개선전략 등을 통해 두자릿 수 이상 매출 성장을 기록한 것은 상당히 고무적"이라며 "경로별 맞춤형 영업활동 강화, 독점 및 특화상품 개발 등을 통해 외형 성장은 물론 수익성 개선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