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글로벌에스엠, 베트남 제2공장 준공…"자동차 부품 공급 물량 확대"

최종수정 2019.04.08 10:20 기사입력 2019.04.08 10: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패스너 전문기업 글로벌에스엠 은 베트남 제 2공장 설립을 완료해 본격적인 가동에 들어간다고 8일 밝혔다.


글로벌에스엠 베트남 공장은 주요 고객사들의 베트남 생산기지 인근인 하노이에 위치해 있다. 전체 토지 면적은 3만5000㎡ 규모로 기존 1공장과 이번에 새로 준공한 2공장은 각각 9000㎡ 규모다.


글로벌에스엠은 베트남 현지 대기업에 휴대폰, 자동차 부품을 공급하기 위해 공장 증설에 나섰다. 스마트폰 등 전자제품에 이어 자동차 부문 패스너 전문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투자를 확대했다. 생산공정 내재화 및 일관화를 실현해 개발기간을 단축하고 열처리 기술 등에 있어 경쟁력을 확보한다는 설명이다.


글로벌에스엠 관계자는 "베트남 내에서 휴대폰, 냉장고, TV 등 가전제품과 자동차 부품 납품이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며 "특히 현지 생산설비 확충을 통해 일본계 오토바이 부품 시장도 본격적으로 공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베트남 제 2공장은 자동차 부품 및 산업용 부품을 생산하기 위한 최적의 조건을 갖췄다"며 "고부가가치 제품 생산 및 부품 조립을 통해 제 2의 성장기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