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원 산불’ 피해 주민들 위해 아이유, 싸이 등 연예인들의 기부 릴레이 이어져

최종수정 2019.04.07 00:24 기사입력 2019.04.07 00:24

댓글쓰기

가수 아이유 / 사진=연합뉴스

가수 아이유 /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김지현 인턴기자] 강원도 산불 피해 주민들을 위한 스타들의 기부 릴레이가 이어지고 있다.


지난 4일 강원도 고성에서 시작된 산불이 속초, 강릉, 동해, 인제까지 퍼지며 국가재난 사태가 선포됐다. 이로 인해 강원도 일대 지역에 인명 피해 및 심각한 재산 피해가 발생했다. 대규모 피해에 정부뿐 아니라 연예인들까지 발 벗고 나서서 피해 지역 주민들을 위해 기부에 나선 것이다.


가수 아이유는 5일 오후 글로벌 아동복지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1억 원을 기부했다. 강원도 출신인 김희철도 도움의 손길을 뻗었다. 그는 이날 강원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 열매에 3000만 원을 기부했다. 배우 송중기와 남주혁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각각 3000만 원을 기부했다.


‘태양의 후예’, ‘미스터 션샤인’의 작가 김은숙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2000만 원을 기탁했다. 작곡가 유재환, 개그맨 심현섭도 성금 1000만 원을 기탁하며 마음을 전했다.


6일에는 가수 싸이가 1억 원을 기부했다. 군 복무 중인 가수 윤두준도 2000만 원을 기부했고, 배우 소유진은 5000만 원을 기부했다. 이밖에 배우 김서형, 김소현, 김우빈, 이준호, 윤보라, 임시완, 조정석, 차은우, 천우희 등이 강원도 지역 피해 주민들을 위한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김지현 인턴기자 jihyunsport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