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포토] '맥심도 녹인 상큼 미소'

최종수정 2019.03.29 10:09 기사입력 2019.03.29 09:5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포토] '맥심도 녹인 상큼 미소'
썝蹂몃낫湲 븘씠肄




최연소 ‘미스 춘향’ 한이슬이 남성 잡지 맥심(MAXIM) 4월호 화보를 통해 베이글녀의 매력을 물씬 풍겼다. 이번 화보 촬영에서 한이슬은 티셔츠와 핫팬츠 그리고 원피스로 20살 청춘의 화사한 매력을 뽐냈다.

[포토] '맥심도 녹인 상큼 미소' 썝蹂몃낫湲 븘씠肄



한이슬은 2017년, 열여덟 살의 나이에 '한지윤'이란 본명으로 87회 '춘향선발대회'에 참가해 최연소 미스 춘향이라는 타이틀을 얻었다. 이후 '월드 핏스타 코리아'에 참가한 그녀의 수영복 런웨이 직캠 영상이 화제가 되며 이름을 알렸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