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복권기금' 재원으로…저소득층 중고생, 대학까지 장학금 지원

최종수정 2019.03.21 17:00 기사입력 2019.03.21 17:00

댓글쓰기

교육부-한국장학재단, 꿈사다리 장학사업 1500명 시범 운영


'복권기금' 재원으로…저소득층 중고생, 대학까지 장학금 지원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역량과 잠재력을 갖춘 저소득층 중·고생을 대학까지 연계 지원하는 국가 장학사업이 시작된다.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은 '복권기금 꿈사다리 장학사업'을 올해 시범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꿈사다리 사업은 복권기금으로 조성된 재원을 바탕으로 역량과 잠재력을 갖춘 저소득층 중학교 2학년~고등학교 3학년 학생을 선발해 대학까지 연계 지원하는 국가 장학사업이다. 복권기금으로 조성된 재원을 장학 사업에 활용하는 것은 처음이라고 교육부 측은 설명했다.


저소득층 기준은 국민기초생활수급자와 한부모가족지원대상자, 법정 차상위계층이다. 학교 추천을 받아 서류심사와 심층 평가를 거친 뒤 장학생을 선발한다. 올해는 1500명을 선발하고 향후 총 5000명 수준으로 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다.

선발된 학생에게는 교재 구입과 진로 탐색 등에 이용할 수 있는 장학금을 중학생 30만원, 고등학생 40만원을 매달 지급하고, 대학생이 되면 월 50만원을 지원한다. 또 장학금 외에도 1대1 지도와 진로체험 활동, 진로상담 등도 제공한다.


설세훈 교육부 교육복지정책국장은 "계층 간 격차가 심화하는 상황에서 가정형편은 어렵지만 잠재력과 성장 가능성이 있는 학생들이 중간에 포기하지 않고 본인의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장학재단 홈페이지(www.kosaf.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