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2018 광주교육사랑카드 적립금 3억4천, 광주 학생복지에 사용

최종수정 2019.03.21 14:18 기사입력 2019.03.21 14:18

댓글쓰기

교직원 자발적 참여로 적립…NH농협은행 21일 광주교육청에 적립금 전달

2018 광주교육사랑카드 적립금 3억4천, 광주 학생복지에 사용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문승용 기자] 교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해 2018년 한 해 동안 모은 ‘광주교육사랑카드 적립금’ 3억 4천여 만 원이 광주 지역 학생복지 증진에 사용된다.


광주광역시교육청(교육감 장휘국)은 21일 오전 10시30분 시교육청 교육감실에서 ‘광주교육사랑카드 적립금 전달식’을 열었다.


전달식엔 NH농협은행 광주지역본부 김일수 본부장 등이 참여했다. 김 본부장은 지난해 1월부터 12월까지 ‘광주교육사랑카드’ 사용으로 발생한 적립금 3억 4485만 원을 시교육청에 전달했다.


광주교육사랑카드는 2004년 ‘광주광역시교육청’과 ‘NH농협은행 광주지역본부’가 제휴해 만든 카드다. 이날 전달된 적립금을 포함한 적립금 총 규모는 29억 964만 1000원이다.


해당 적립금은 시교육청과 교육청 직속행정기관, 각급 학교 교직원들이 매년 자발적으로 동참한 카드 이용금액과 법인카드 이용금액의 일정비율을 모은 돈이다.

시교육청은 이날 전달받은 적립금을 교육비특별회계 계좌에 조세 수입으로 처리해 학생복지 증진 등을 위한 사업에 사용할 계획이다.




호남취재본부 문승용 기자 msynews@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