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 아파트값 19주 연속 하락

최종수정 2019.03.21 14:00 기사입력 2019.03.21 14:00

댓글쓰기

<감정원 시황> 이번주 0.10%↓
전셋값도 21주째 내림세 이어가

   ▲자료: 한국감정원

   ▲자료: 한국감정원



[아시아경제 박민규 기자] 서울 아파트값이 19주 연속 하락세를 이어갔다.


21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 주간 변동률은 지난 18일 기준 -0.10%를 기록했다. 지난주와 동일한 하락 폭이다. 서울 아파트값은 지난해 11월12일(-0.01%)부터 19주째 내림세를 보이고 있다.


강남4구(강남·서초·송파·강동구) 아파트값도 이번주 0.18% 하락하며 지난주와 동일한 낙폭을 나타냈다. 강동구가 -0.25%로 가장 많이 떨어졌다. 송파구(-0.18%)와 강남구(-0.16%)ㆍ서초구(-0.14%)가 뒤를 이었다.


동작구(-0.24%)와 양천구(-0.16%)ㆍ용산구(-0.15%)ㆍ성동구(-0.14%)ㆍ노원구(-0.13%)도 이번주 아파트값이 서울 평균보다 많이 내려갔다. 반면 종로구는 이번주 아파트값이 0.04% 오르며 상승 전환했다.


감정원 관계자는 “공동주택 공시가격 발표와 대출 규제 및 세제 강화 등 각종 하방 요인에 따른 매수 심리 위축으로 전반적인 관망세가 지속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강동구는 추가 하락 우려로 급등 피로감이 누적된 단지를 중심으로, 송파·강남구는 최근 상대적으로 하락 폭이 작았던 단지 위주로 하락세를 이어갔다”며 “동작·양천구도 상승 폭이 높았던 흑석·상도동과 목동 신시가지 위주로 하락했다”고 부연했다.

서울 아파트 전셋값도 이번주 0.11% 하락하며 21주 연속 내림세를 이어갔다.




박민규 기자 yush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