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입소문 난 혼수가구]현대리바트 세라믹 식탁 '스와레'

최종수정 2019.03.19 12:00 기사입력 2019.03.19 12:00

댓글쓰기

[입소문 난 혼수가구]현대리바트 세라믹 식탁 '스와레'


현대리바트는 국내 처음으로 통 세라믹타일을 적용한 세라믹 식탁과 미국 프리미엄 홈퍼니싱 브랜드 윌리엄스 소노마의 4개 브랜드(포터리반, 포터리반 키즈, 웨스트엘름) 2019년 봄 신제품을 선보인다.


프리미엄 식탁 스와레 시리즈는 현대리바트가 세계 3대 세라믹타일 기업 플로림의 '플로림 스톤(FLORIM Stone)'을 처음 적용한 제품이다. 플로림의 세라믹타일은 제품에 따라 일반 세라믹타일보다 40% 이상 높은 1300도 이상의 고온과 고압의 압축과정을 거쳐 생산돼 내구성과 위생성이 뛰어난 것으로 유명하다. 스와레 식탁은 12mm 두께의 통세라믹 상판을 적용했는데도 가격이 기존의 일반 세라믹 식탁과 비슷한 수준이다.


포터리반은 윌리엄스 소노마의 핵심 브랜드 중 하나로 북미 프리미엄 라이프스타일을 가장 잘 구현하는 브랜드로 꼽힌다. 인체에 무해한 고품질 고사양의 자재만을 사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탈룰라 레더 소파는 로맨틱한 유럽 스타일의 소파로 스퀘어 모양의 팔걸이, 클래식한 다릿발 모양과 네일헤드장식이 특징이다.


'웨스트엘름'은 윌리엄스 소노마의 4개 브랜드 중 가장 현대적이고 간결한 뉴욕 스타일의 홈퍼니싱 브랜드다. '안데스 소파' 는 최근 젊은 층 사이에서 인기가 높은 패브릭 소파다. 오래 사용해도 해짐이나 찢어짐이 적고 쿠션의 안락함이 지속되는 게 특징이다.



김효진 기자 hjn252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