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1번가, '월간 십일절' 3월 거래액 650억원…역대 두 번째

최종수정 2019.03.12 11:11 기사입력 2019.03.12 11:11

댓글쓰기

11번가, '월간 십일절' 3월 거래액 650억원…역대 두 번째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11번가는 3월 진행한 '월간 십일절'의 일 거래액이 650억 원을 기록하며 역대 두 번째 수준을 기록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하루 거래액은 지난해 십일절(11월11일·1020억 원)에 이은 역대 2번째 규모로 2017년 십일절(640억 원)과 지난달 십일절(600억 원)을 넘어선 것이다.


고객의 관심사를 겨냥해 미세먼지 관련 아이템을 총망라하고 실속 타임딜, 브랜드 제휴 등을 진행한 것이 성공요인으로 꼽힌다.


타임딜은 11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11시까지 총 52개 상품, 6만8000개 수량이 판매됐다. LG A9무선청소기, 샤오미 프로 공기청정기, 버거킹 콰트로치즈와퍼 세트 1+1 교환권이 모두 1분 안에 완판됐으며 플레이도 오션 어드벤처+러닝 알파벳놀이 역시 10분 안에 완판됐다.


오후 6시에 진행된 애플 에어팟 타임딜은 2000대라는 역대 최대 물량을 준비했음에도 판매시작 58초만에 완판됐다.

이상호 11번가 사장은 "월간 십일절이 연달아 일 거래액을 경신하며 고객에게 큰 사랑을 받아 급이 다른 차별화된 쇼핑행사를 선보이겠다는 노력이 결실을 맺었다"며 "독보적 상품경쟁력과 검색·추천 기술력을 바탕으로 최고의 커머스 포털로 발전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