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운우리새끼' 토니안 母 "마음 너무 아파" 미안함에 눈물

최종수정 2016.12.31 03:01 기사입력 2016.12.31 00:33

댓글쓰기

미운우리새끼 토니안 어머니가 아들을 향한 미안함에 눈물을 흘렸다. /사진= SBS 제공

미운우리새끼 토니안 어머니가 아들을 향한 미안함에 눈물을 흘렸다. /사진= SBS 제공


[아시아경제 최지혜 인턴기자] '미운우리새끼' 토니안의 어머니가 아들을 향한 미안함에 눈물을 흘렸다.

30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 녹화에서 토니안의 어머니가 아들의 영상을 말없이 지켜보다, 영상이 끝나자 속상함에 눈물을 쏟았다.
토니안 어머니는 "아들에게 항상 미안하다. 토니 생각하면 너무 마음이 아프다"며 아들을 향한 미안함을 표현했다.

이를 본 다른 어머니들도 공감하며 토니안의 어머니를 위로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MC서장훈은 김건모의 어머니를 업고 스튜디오를 활보해 재미를 안겼다. 그동안 서장훈은 김건모의 어머니와 티격태격하는 '앙숙 케미'를 선보인 바 있다.
한편 SBS '미운우리새끼'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20분에 방송된다.

최지혜 인턴기자 cjh14011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