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류전민 中 외교부 부부장 방북"…中 고위 관료, 北 방문 8개월만

최종수정 2016.10.24 19:58 기사입력 2016.10.24 19:58

댓글쓰기

류전민 중국 외교부 부부장. [사진=아시아경제 DB]

류전민 중국 외교부 부부장. [사진=아시아경제 DB]


[아시아경제 국제부 기자] 유엔 등 국제사회가 북한의 핵실험에 대한 제재 논의를 하고 있는 가운데 류전민(劉振民) 중국 외교부 부부장이 북한을 방문했다.

교도통신은 24일 "류전민 중국 외교부 부부장이 북한을 방문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류 부부장은 이날 항공편을 이용해 중국 측 방문단을 이끌고 평양에 도착했다. 북한은 외무성 관계자들이 평양 공항에서 류 부부장을 영접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교도통신은 류 부부장은 중국과 북한의 접경에 관한 회의에 출석할 것이라고 전했다.

중국 고위 관료가 북한을 방문하기는 올해 2월 우다웨이(武大偉) 외교부 한반도사무특별대표에 이어 8개월 만이고 5차 핵실험 이후 처음이다.
국제부 기자 i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