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공시+]파나진, 멀티플렉스 기술 ‘HPV 검사 키트’ 품목허가 획득

최종수정 2016.09.22 10:25 기사입력 2016.09.22 10: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유전자 진단 전문기업 파나진 은 ‘인유두종 바이러스(HPV) 유전자형 검출 키트(이하 PANA RealTyper™ HPV Kit)’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의료기기 품목허가를 받아 의료현장에서 사용할 수 있게 됐다고 22일 공시했다.

여성 자궁경부암의 주요 원인인 HPV는 200종 이상의 유전자형이 보고됐는데, 일부 유전자형의 경우 암으로 발전되는 위험도가 높기 때문에 이에 대한 정확한 확인이 중요하다.
PANA RealTyper™ HPV Kit는 한번의 검사로 40종의 유전자형의 감염여부를 검출하고, 그 중 중요한 22종에 대해 유전자형까지 확인하는 제품이다.

파나진이 독자적으로 개발한 멀티플렉스 기술이 적용돼 기존 검사방법인 하이브리드 캡처, DNA 마이크로어레이등과 비교할때 정확도와 재현성이 월등히 높을 뿐만 아니라 사용법도 간단해 의료현장의 요구에 부합한다.

파나진 관계자는 ”자사는 최근 2개월 동안 식약처로부터 3개(NRAS, KRAS PNA클램프 키트 포함)의 진단제품을 연속으로 허가받으면서 명실상부 국내 대표 분자진단 전문회사임을 입증했다”며, “현재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분자진단분야별 세계 최고 수준의 맞춤형 플랫폼 기술들을 적용한 제품 개발에 최선을 다하고 있고, 향후 다양한 제품들을 계속 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