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파나진, 신제품 伊 판매 시작

최종수정 2016.04.14 14:05 기사입력 2016.04.14 14:0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 파나진 이 신제품 ‘파나리얼타이퍼 HPV 키트’로 이탈리아 시장에 진출한다.

PNA 기반 유전자 진단 전문기업 파나진은 이탈리아 진단 전문 회사 베타 디아뇨스티치(Beta Diagnostici)와 정식 대리점 계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계약을 통해 기존 암진단 키트와 함께 신제품 ‘파나리얼타이퍼 인유두종 바이러스(HPV) 키트’의 이탈리아 판매를 시작한다. 회사 측은 “신제품 파나리얼타이퍼를 유럽 시장에 처음 론칭하게 됐으며, 향후 이탈리아를 기점으로 유럽 여러 국가로 판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파나리얼타이퍼HPV 키트는 자궁경부암의 주요 원인인 인유두종 바이러스의 유전자형을 검사하는 진단 제품이다. 고위험군 20종과 저위험군 2종 등 22종의 주요 인유두종 바이러스 유전자형을 구별할 수 있고, 저위험군 18종도 추가로 검출 가능해 총 40종의 바이러스를 진단할 수 있다.

파나진 관계자는 “이번 계약으로 유럽 여러 병원과 진단 연구소에도 신제품을 공급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며, “베타 디아뇨스티치가 계약을 위해 여러 경쟁회사들의 제품과 성능 비교 실험을 진행한 결과 파나진 제품을 선택한 것은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파나진의 기술력을 인정받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