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성테크, 채권자 지에스알파트너스가 파산신청

최종수정 2016.06.27 18:07 기사입력 2016.06.27 18:0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는 지에스알파트너스가 수원지방법원에 채무자 금성테크를 파산자로 한다는 취지의 파산신청을 했다고 27일 공시했다.

금성테크 측은 "소송 대리인을 통해 신속히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법원의 파산신청 기각 결정 등 파산사유 해소를 확인하는 날까지 금성테크의 주권 매매거래를 정지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