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重 그룹 임원, 해병대 캠프 훈련…"안전의식 재무장"

최종수정 2016.05.01 11:07 기사입력 2016.05.01 11:0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한국조선해양 그룹 임원들이 지난 30일 해병대 훈련을 통해 안전에 대한 경각심과 경영위기 극복 의지를 다졌다.

▲현대중공업그룹 조선 관련 5개사 전 임원이 30일 포항 해병대 교육 훈련단에서 해병대 극한 훈련을 받으며 안전에 대한 경각심과 위기 극복을 위한 각오를 다졌다.

▲현대중공업그룹 조선 관련 5개사 전 임원이 30일 포항 해병대 교육 훈련단에서 해병대 극한 훈련을 받으며 안전에 대한 경각심과 위기 극복을 위한 각오를 다졌다.


현대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현대삼호중공업·힘스·현대이엔티 등 현대중공업그룹 조선 관련 5개사 전 임원들은 이날 입소 신고를 시작으로 해병대 P.T체조·레펠·줄타기 등 현직 해병대원들이 실시하고 있는 강도 높은 훈련을 받았으며 한 명의 낙오 없이 전원 교육을 마쳤다. 특히 각사 대표이사들도 열외 없이 모든 훈련을 소화했다.

해병대 극한 훈련은 최근 일어난 중대재해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안전의식을 확고히 하기 위한 것이다. 훈련에 참가한 임원은 "해병대 캠프를 통해 전 임원이 한마음으로 단합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됐다"며 "힘든 시간을 함께 이겨내며 쌓은 신뢰와 결속력을 바탕으로 안전에 대한 의식을 일깨우는 것은 물론, 지금의 어려움을 빠른 시일 내에 극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