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손승연 "살 쪘다는 말 들으면, 하루종일 안 먹어" 스트레스 호소

최종수정 2016.03.16 13:17 기사입력 2016.03.16 13:17

댓글쓰기

손승연 사진=MBC 캡처

손승연 사진=MBC 캡처


[아시아경제 이종윤 인턴기자] 가수 손승연이 JTBC '슈가맨-투유 프로젝트' 출연이 화제인 가운데 과거 손승연이 자신의 외모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끈다.

손승연은 지난 1월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 "오디션 프로그램에 나온 뒤 사람들이 '왜 저 상태로 TV에 나오는지 모르겠다' '노래는 잘하는데 외모는 공평하다'고 하더라. 어린 나이에 그런 말을 듣는 것이 힘들었다"고 고백했다.

이어 "그래서 살쪘다는데 민감하게 반응하게 된다. 왜 '너 좀 살찐 것 같다. 부은 것 같다'고 말할 수 있지 않느냐. 그런데 그러면 그날 아무것도 안 먹는다. 살쪘다는 얘기 때문에"라고 솔직한 속내를 털어놨다.

한편 손승연은 15일 JTBC '슈가맨이 간다'에 출연해 차수경의 '용서 못 해'를 손승연만의 스타일로 재해석해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이종윤 인턴기자 yaguba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